한라산 노루들의 별미 '꽃진달래' 붉게 피었네
상태바
한라산 노루들의 별미 '꽃진달래' 붉게 피었네
  • 도시일보
  • 승인 2020.05.12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루들 신났네' 한라산 털진달래 시즌, 15일 개화절정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는 한라산 해발 1400고지 이상 아고산지대에 자라는 털진달래가 피기 시작해 15일 절정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다. 

털진달래는 진달래과에 속하는 관목으로 5월 초 해발 1500고지 영실 병풍바위 일대를 시작으로 서서히 개화, 돈내코 코스로 이어지는 남벽순환로를 따라 방아오름 일대, 만세동산, 선작지왓, 윗세오름 주변을 거쳐 점차 백록담에서도 피어난다. 

해발 1400m 이상의 고지대에서 주로 자라기 때문에 한라산, 설악산과 지리산의 높은 곳 관목림대에 주로 발견할 수 있다.  

꽃이 유사한 산철쭉과 달리 꽃이 잎보다 먼저 피는 것으로 산철쭉과 나뉜다. 산철쭉은 줄기 잎 뒷면에 털이 있으며 햇가지와 꽃자루에 점성이 있어 만지면 끈적거리고 약간의 독성이 있는데 비해, 털진달래는 독성이 없어 한라산 노루들이 어린잎을 따먹기도 한다.

고순향 세계유산본부장은 “한라산 털진달래의 향연은 5월15일을 전후해 해발 1700고지 윗세오름 일대 선작지왓 산상에서 만개하면서 최고의 절정에 이르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 19로 바뀐 소비시장...'집콕'에 '온라인 장보기'가 대세
  • 코로나 시대의 문화, 오늘은 사이먼 맥버니 '인카운터' 보세요
  • 5·18의 진실을 알려라! 방탈출게임으로 배우는 518정신
  • 1일 3깡에 열광하는 대한민국...가수 '비'의 역주행 비결은?
  • 트렌드 '한달살기' 경남 합천군도 드라마틱하게 도전?
  • 주지훈, '킹덤' 속 카리스마로 버거킹 광고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