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 '페스티벌' 개최! 여름축제 장기공백 메꾼다
상태바
거창 '페스티벌' 개최! 여름축제 장기공백 메꾼다
  • 도시일보
  • 승인 2020.05.21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창국제연극제' 대신 '2020 거창 페스티벌' 연다

경남 거창군과 거창문화재단은 '2020 거창 페스티벌' 축제를 연다고 21일 밝혔다. 해마다 '거창국제연극제'를 치뤄왔지만 거창국제연극제집행위원회와 상표권 소송 분쟁을 치르고 있어 그 기간 동안 페스티벌을 진행하기로 한 것이다.  

군과 문화재단에 따르면 오는 7월31일부터 8월8일까지 거창수승대 일원에서 거창국제연극제 정상화 지연에 따른 지역 여름축제 장기 공백을 방지하고 군민들에게 즐길거리를 제공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2020 거창 페스티벌' 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군은 이번 '2020 거창 페스티벌' 축제 개최를 위해 지난달 열린 거창군의회 임시회에서 추경에 5억원의 예산을 편성해 이번에 축제를 열게됐다.

특히 이번 축제는 종합예술공연의 다양한 장르 공연과 부대행사로 물과 빛을 활용한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진다.

축제극장에서는 뮤지컬, 대중음악, 넌버벌 퍼포먼스 등 축제 기간 메인 공연이 진행된다. 또, 돌담극장에서는 선호도 높은 가족단위 공연을 추진해 어린이 및 가족 단위 방문 기회를 제공하고 코로나19에 따른 지역예술단체의 공연이 저조함에 따라 축제를 통한 지역 예술단체의 활동기회를 제공하고자 추진한다.

특히 수변 무대에서는 물놀이와 함께 즐길 수 있는 버스킹과 DJ와 함께하는 워터밤 등 핫한 프로그램으로 특별한 시간을 준비하고 구연서원과 청송당에서는 소규모 연극, 국악, 재즈 등 자연경관과 어울릴 수 있는 공연으로 구성된다.

부대행사로는 물 축제, 빛 축제로 구성, 평소 쉽게 접하기 어려운 워터스크린, 미디어파사드, 키즈 워터파크, LED 조명 활용 등 다양한 콘텐츠를 운영해 군민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재단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다양한 콘텐츠를 운영해 군민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 19로 바뀐 소비시장...'집콕'에 '온라인 장보기'가 대세
  • 코로나 시대의 문화, 오늘은 사이먼 맥버니 '인카운터' 보세요
  • 5·18의 진실을 알려라! 방탈출게임으로 배우는 518정신
  • 1일 3깡에 열광하는 대한민국...가수 '비'의 역주행 비결은?
  • 트렌드 '한달살기' 경남 합천군도 드라마틱하게 도전?
  • 주지훈, '킹덤' 속 카리스마로 버거킹 광고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