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뤄진 대종상영화제 6월에는 개최된다? 무관중 개막
상태바
미뤄진 대종상영화제 6월에는 개최된다? 무관중 개막
  • 도시일보
  • 승인 2020.05.22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종상영화제, 6월 3일 무관중 개막...MC 이휘재·한혜진

제56회 대종상영화제가 다음달 3일 개최된다. 대종상 영화제는 당초 2월 25일 열릴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연기된 바 있다.

22일 대종상영화제 조직위원회는 "제56회 대종상영화제는 6월3일 오후 7시부터 그랜드 워커힐 시어터홀에서 열린다. MBN이 생중계하며,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무관중으로 진행된다.

 MC로 확정된 이는 방송인 이휘재와 한혜진이다.

올해 대종상 영화제 최우수 작품상에는 '기생충' '극한직업' '벌새' '증인' '천문: 하늘에 묻는다' 등 총 5개 작품이 후보로 올라 경합한다.

남우주연상 후보에는 '생일' 설경구, '기생충' 송강호, '백두산' 이병헌, '증인' 정우성, '천문: 하늘에 묻는다' 한석규가 이름을 올렸다. 여우주연상 후보는 '증인' 김향기, '윤희에게' 김희애, '생일' 전도연, '82년생 김지영' 정유미, '미쓰백' 한지민이다.

대종상영화제 예심에는 총 10명의 심사위원이 참여했다. 한국영화 100년 추진위원장인 이장호감독, 곽영진 영화평론가, 김민오 미술감독조합 대표, 김병인 한국시나리오작가조합 대표, 김익상 서일대 연극영화과 교수, 김청강 한양대 연극영화학과 교수, 김효정 영화평론가, 모은영 부천국제판타스틱 영화제 한국영화 프로그래머, (전)촬영감독조합 대표 성승택 감독, 이창세 극동대 미디어영상 제작학과 교수로 구성됐다.

한국영화 100년 추진위원장인 이장호 감독, 김영 영화 기획제작자, 김형준 부산국제영화제 아시아필름마켓 운영위원, 문재철 중앙대 첨단영상대학원 교수, 백현주 동아방송예술대 창의융합교양학부 교수, 변성찬 인디다큐페스티발 집행위원장, (전)촬영감독조합 대표 성승택 감독, 한국영상콘텐츠산업연구소장 양경미 영화평론가, 전철홍 시나리오 작가 등 총 9명의 심사위원이 본심에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 19로 바뀐 소비시장...'집콕'에 '온라인 장보기'가 대세
  • 코로나 시대의 문화, 오늘은 사이먼 맥버니 '인카운터' 보세요
  • 5·18의 진실을 알려라! 방탈출게임으로 배우는 518정신
  • 1일 3깡에 열광하는 대한민국...가수 '비'의 역주행 비결은?
  • 트렌드 '한달살기' 경남 합천군도 드라마틱하게 도전?
  • 주지훈, '킹덤' 속 카리스마로 버거킹 광고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