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래와 함께 바다여행' 고래바다여행선 운항 시작
상태바
'고래와 함께 바다여행' 고래바다여행선 운항 시작
  • 도시일보
  • 승인 2020.05.22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23일부터 정기운항 시작

울산시 남구도시관리공단은 고래바다여행선이 오는 23일부터 올해 정기 운항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고래바다여행선은 국내 유일의 고래탐사선이다.

그동안 고래바다여행선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사태로 운항을 멈췄었다. 이번부터 운항을 재개하기로 했지만,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최대 승선인원을 320명에서 250명으로 제한하기로 했다.

승선 전 발열 등 증상과 마스크 착용 여부 확인, 승선객 간 2m 이상 거리 두기, 손 소독제 등 방역물품 비치, 정기적인 선체 소독 등 방역지침을 마련해 감염병 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기로 했다.

남구도시관리공단은 올해 첫 출항을 기념해 버스킹 공연과 함께 첫 승선객들을 위한 소정의 기념품을 준비했다.

또 운항 도중 고래 발견시 선내에서 관람할 수 있도록 영상·중계시스템을 설치했다.

방문객 편의를 위해 매표소를 이전하고 대형 전광판과 선착장 공중화장실을 새로 마련하기도 했다.

고래바다여행선은 550t 규모로 내부에 뷔페식당과 공연장, 회의실, 휴게실, 수유실 등 각종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어 기업과 단체 워크숍, 선상 결혼식 등 다양한 행사에도 활용되고 있다.

고래바다여행선은 주 17회 운항(고래탐사 8회·연안투어 9회)을 계획하고 있다.

고래탐사는 3시간, 연안투어는 1시간 30분이 각각 소요되며 고래탐사의 경우 주말에는 하루 2차례 운영된다.

남구도시관리공단 정신택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올해 첫 출항이 예년보다 2개월 가까이 늦어졌으나 그 기간 관람객을 위한 편의시설을 확충했다"며 "전국 각지에서 찾아오는 관광객들이 고래바다여행선에서 좋은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방역과 안전 운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 19로 바뀐 소비시장...'집콕'에 '온라인 장보기'가 대세
  • 코로나 시대의 문화, 오늘은 사이먼 맥버니 '인카운터' 보세요
  • 5·18의 진실을 알려라! 방탈출게임으로 배우는 518정신
  • 1일 3깡에 열광하는 대한민국...가수 '비'의 역주행 비결은?
  • 트렌드 '한달살기' 경남 합천군도 드라마틱하게 도전?
  • 주지훈, '킹덤' 속 카리스마로 버거킹 광고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