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넓은 해안평야에 펼쳐진 감귤 껍질 '진피'
상태바
드넓은 해안평야에 펼쳐진 감귤 껍질 '진피'
  • 도시일보
  • 승인 2020.07.10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약재 '감귤 껍질' 명품화"…제주한의학연, 상품개발 협약

제주산 감귤 껍질(진피)의 고부가가치 창출을 위해 연구, 교육, 산업 분야 등 관련 기관이 참여해 진피제품의 시장을 확대한다.  

이들은 4자간 업무협약을 맺고 감귤껍질(진피) 제품의 시장 확대를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협약 참여 기관은 연구원 외에 A’BOUT COFFEE(대표 부성훈), (사)서귀포시 신활력플러스사업 추진단(단장 고광희), 제주대학교 LINC+사업단(단장 강철웅)이며 각 기관은 그동안 축적된 경험과 자원을 바탕으로 제주산 진피 명품화 사업에 힘을 보탤 계획이다.

이날 이들 네 기관은 ▲제주산 진피·감귤 고부가가치화를 위한 연구개발, 홍보, 판매 ▲산학협력 연계형 교육 및 사회공헌 활동 프로그램 운영 활성화 ▲인재양성, 인턴 채용 등을 통한 청년 일자리 창출 대하여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지역사회 공헌 및 산업 발전에 협력할 것을 협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거짓 진술로 골든타임 놓쳤다! 광주시, 송파60번 고발 이유
  • MZ세대 잡아라! 기가지니×진로 한정판 여름굿즈 판매
  • 산골 식당의 모든 부분을 책임질 '나홀로 이식당' 이수근
  • 드디어 컴백하는 프듀소녀 '전소미' 22일 신곡 발표
  • 日, 군함도 유네스코 등재조건 어겨...한국이 거짓말한다고?
  • 6개월간의 악몽같은 일상에 짙어진 '코로나 블루' 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