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샛별이' 순한맛 지창욱, 종영 소감 밝혀
상태바
'편의점 샛별이' 순한맛 지창욱, 종영 소감 밝혀
  • 도시일보
  • 승인 2020.08.11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편의점 샛별이' 지창욱, '순한 맛' 캐릭터 변신 성공

지난 8일 종영한 SBS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에서 편의점 점장 '최대현' 역을 맡은 배우 지창욱이 종영 소감을 전했다.

최종회에서 최대현은 본사 자문위원을 그만두고 종로신성점 점장으로 돌아와 샛별(김유정)을 기다렸다. 가족에게도 "나는 엄마 아빠처럼 티격태격해도 서로 챙겨주고 없으면 못 사는 사이. 그런 게 행복이고 더 큰 가치라고 믿는다"고 마음을 전했다. 이후 대현과 샛별은 재회하며 해피엔딩이 그려졌다.

서로의 꿈을 함께하는 해피엔딩으로 막을 내린 '편의점 샛별이'에서 지창욱은 지금까지 본 적 없는 '순한 맛' 캐릭터로 변신에 성공했다는 평을 받으며 주말 여름 안방극장에 웃음과 감동을 선사했다.

지창욱은 "정말 많이 웃고 열심히 촬영한 작품"이라며 "편의점 세트도 정이 많이 들었고, 함께해주신 분들 덕분에 즐겁고 행복하게 마무리했다. 지켜봐 주셔서 감사하다"라며 마음을 전했다.

한편 '편의점 샛별이'는 첫 방송부터 많은 논란을 빚었지만 8주 연속 미니시리즈 1위, 글로벌 OTT 플랫폼 아이치이(iQIYI) 상반기 드라마 1위를 기록하고 최종회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19 장기화에 부산관광, 안전한 언택트 여행지 응모하세요
  • 프리미엄 단독주택 '파르크 원 웅천' 9월 주택전시관 오픈 예정
  • 그날 파주 스타벅스에는 슈퍼전파자의 비말이 둥둥 떠다녔다
  • 영업 중단된 PC방 "고사양 컴퓨터 배달해드릴게요" 생계 모색
  • 영화 '반도' 21일 美 개봉... IMAX의 본고장에서 역대 최대 규모
  • "문화보러(er) 해볼까?" 독창적 영상으로 '문화가 있는 날' 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