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고 발생 20일째...의암호 실종자 수색작업 오늘 재개
상태바
사고 발생 20일째...의암호 실종자 수색작업 오늘 재개
  • 도시일보
  • 승인 2020.08.25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암호 실종자 수색작업 오늘 재개

강원 춘천시 의암호 선박 전복사고 발생 20일째를 맞이했다. 아직까지 마지막 실종자를 찾기 위한 수색작업이 진행 중이다. 강원도소방본부에 따르면 25일 오늘 수색작업에는 소방 94명, 경찰 54명, 춘천시청 61명 총 209명의 인력이 투입되고 장비 51대가 동원된다.

육상에서는 경강교에서 백양리역에 이르는 구간의 강변 지역을 중심으로 도보 수색이 진행 중이다. 수상 수색은 남이섬에서 청평댐에 이르는 구간에서 보트 13척 등을 활용해 진행 중이다. 하늘에서는 헬기 3대와 드론 1대를 이용해 의암댐에서 일산대교에 이르는 구간에 대한 수색이 진행된다.

한편, 21일 경기 가평군 청평댐 인근에서 실종됐던 춘천시청 기간제 근로자 A(57)씨의 시신이 발견된 이후 이날까지 잔여 실종자는 발견되지 않고 있어 유가족들의 애타는 마음만 가중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19 장기화에 부산관광, 안전한 언택트 여행지 응모하세요
  • 프리미엄 단독주택 '파르크 원 웅천' 9월 주택전시관 오픈 예정
  • 그날 파주 스타벅스에는 슈퍼전파자의 비말이 둥둥 떠다녔다
  • 영업 중단된 PC방 "고사양 컴퓨터 배달해드릴게요" 생계 모색
  • 영화 '반도' 21일 美 개봉... IMAX의 본고장에서 역대 최대 규모
  • "문화보러(er) 해볼까?" 독창적 영상으로 '문화가 있는 날' 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