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태풍대비...제9호 태풍 '마이삭' 매우 강항 태풍으로 분류
상태바
광주시, 태풍대비...제9호 태풍 '마이삭' 매우 강항 태풍으로 분류
  • 도시일보
  • 승인 2020.09.02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전남, 자정께 '마이삭' 최근접…전역 태풍특보

광주·전남 지역에 제9호 태풍 '마이삭(MAYSAK)'이 빠른 속도로 접근하고 있다. 광주시는 폭우·강풍에 의한 시설물 피해 대비에 준비중이다.

광주·전남 지역과 태풍이 가장 가까워지는 시간대는 이날 오후 10시~3일 오전 1시일 것으로 예보됐다. 비슷한 시간대 각종 피해가 집중될 것으로 보여 주의가 필요하다.

태풍은 서귀포 동쪽 해상을 거쳐 이날 자정께 여수 동쪽 90㎞지점을 지나갈 예정이다. 오전 1시 정도에는 광주와 최근접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이후 3일 이른 새벽 부산에 상륙할 것으로 보인다.

현재 마이삭의 중심 기압은 945h㎩이며, 최대풍속 초속 45m(시속 162㎞), 강풍 반경 360㎞다. 수치로만 판단했을 때 '매우 강한' 태풍으로 분류된다.

예상 강수량은 3일까지 전남 동부권 100~300㎜, 나머지 지역의 예상 강수량은 100~200㎜정도로 예상된다.

남해안을 중심으로 초속 20~40m(시속 72~144㎞)의 강한 바람도 불겠다.

특히 이날 밤 태풍 접근 시점과 만조시간대가 겹쳐 폭풍해일 위험이 크다. 서해·남해 전 해상에는 파도가 4~10m로 높게 일겠다.

광주와 전남 22개 전 시·군에는 태풍주의보가 내려져 있다. 여수시 거문도·초도는 경보가 유지되고 있다.

광주기상청 관계자는 "태풍 북상 경로상, 전남 동부권을 중심으로 3일 오전까지 강풍을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며 "각종 시설·농작물 피해에 철저히 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19 장기화에 부산관광, 안전한 언택트 여행지 응모하세요
  • 프리미엄 단독주택 '파르크 원 웅천' 9월 주택전시관 오픈 예정
  • 그날 파주 스타벅스에는 슈퍼전파자의 비말이 둥둥 떠다녔다
  • 영업 중단된 PC방 "고사양 컴퓨터 배달해드릴게요" 생계 모색
  • 영화 '반도' 21일 美 개봉... IMAX의 본고장에서 역대 최대 규모
  • "문화보러(er) 해볼까?" 독창적 영상으로 '문화가 있는 날' 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