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국제여성영화제' 개막...10일 개막식은 온라인으로 전환
상태바
'서울국제여성영화제' 개막...10일 개막식은 온라인으로 전환
  • 도시일보
  • 승인 2020.09.09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국제여성영화제' 10일 개막식 등 온라인 전환

10일부터 제22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가 개막한다. 코로나19 제확산에 따라 개막식 등 행사를 온라인으로 전환해 진행하기로 했다.

온라인 개막식에는 뮤지션 선우정아의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막을 올린다. 올해의 보이스상(수상자: 추적단 불꽃, 뮤지션 슬릭)과 박남옥상(수상자: '69세' 임선애 감독) 시상식, 50팀의 여성 영화인들이 함께 만든 개막작 소개 등이 이어질 예정이다.

영화제 기간 상영관은 규모와 상관없이 50인 미만의 관객만 수용할 예정이다. 좌석 간의 충분한 거리두기와 지정좌석제로 운영함으로써 코로나19 대비에 철저히 대응할 예정이다. 영화제 전 기간 동안 전문방역업체가 상영관의 경우 1일 4회, 극장 로비와 복도, 화장실 등 관객 접점 공간의 경우 1일 1회 소독한다.

변영주 감독과 김아중 배우가 진행하는 스타 토크는 무관객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되며, 기타 프로그램은 코로나19 상황에 대비해 사전 녹화를 완료했다.

관객의 경우 전신소독기가 설치된 극장 입구부터 상영관에 입장하기까지 동선에 따라 QR코드전자출입명부를 체크하고 최소 2번 이상의 체온 측정을 기본 원칙으로 한다. 이에 불응하거나 체온이 37.5도 이상일 시 입장할 수 없다.

프로그램 이벤트 영상은(GV, 쟁점포럼, 스페셜 토크 제외) 네이버TV '서울국제여성영화제 SIWFF'와 공식 유튜브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19 장기화에 부산관광, 안전한 언택트 여행지 응모하세요
  • 프리미엄 단독주택 '파르크 원 웅천' 9월 주택전시관 오픈 예정
  • 그날 파주 스타벅스에는 슈퍼전파자의 비말이 둥둥 떠다녔다
  • 영업 중단된 PC방 "고사양 컴퓨터 배달해드릴게요" 생계 모색
  • 영화 '반도' 21일 美 개봉... IMAX의 본고장에서 역대 최대 규모
  • "문화보러(er) 해볼까?" 독창적 영상으로 '문화가 있는 날' 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