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박지선 비보에, 침통에 젖은 연예계...올 스탑
상태바
故 박지선 비보에, 침통에 젖은 연예계...올 스탑
  • 도시일보
  • 승인 2020.11.04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故 박지선 비보...희극인들은 방송을 멈췄다

전날 3일 고(故) 박지선 비보는 연예계에 큰 충격을 안겨줬다. 특히 고인과 절친했던 여성 희극인들이 방송을 멈추면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날 오후 방송된 MBC 표준FM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시대'에서는 문천식이 혼자 진행을 감행했다. 

문천식은 정선희의 부재에 "우리도 이렇게 눈물 나는데 (청취자들이) 이해한다는 말을 보내주셨다. 정말 감사하다"며 "빈소에 있는 동생들이 분위기가 무겁다고 하더라. 저도 찾아가려고 한다. 오늘은 최대한 밝게 진행해 보겠다"고 말했다. 

MBC 표준FM '박준형, 정경미의 2시 만세' DJ 정경미도 자리를 비웠다. 박준형은 "정경미가 애도하고 마음을 추스리기 위해 방송을 하루 쉬기로 했다"며 "많은 양해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안영미와 김신영도 이날 라디오 프로그램 진행을 하지 않았다.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에서 뮤지는 "안영미가 잠시 자리를 비웠다. 많은 이해 부탁드리고 건강한 모습으로 하루빨리 돌아오길 바란다"며 "희극인들이 하루하루 많은 분들께 웃음을 드리는 게 쉬운 일이 아니다. 알고 있다. 항상 늘 노력해주시는 것에 감사드린다"고 애도했다. 

안영미는 전날 라디오 프로그램 생방송 도중 비보를 접하고 황급히 자리를 뜨는 모습이 포착되면서 안타까움을 더하기도 했다.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김신영도 이날 자리를 비웠고, 래퍼 행주가 대신 DJ로 나섰다. 

※정신적 고통 등 주변에 말하기 어려워 전문가 도움이 필요하다면 자살예방상담전화(1393), 자살예방핫라인(1577-0199), 희망의 전화(129), 생명의 전화(1588-9191), 청소년 전화(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당신은 어떤 꽃?" 성격을 보여주는 꽃 MBTI 화제
  • SM 꽃사슴 '임윤아' 공식 인스타그램 개설에 팬들 환호
  • tvN 코믹사극 '철인왕후' 신혜선×김정현 케미 벌써부터 기대모아
  • 배우 이한위, '트로트가수' 역할로 37년만에 첫 드라마 주연 맡아
  • 입술에 수포, 대상포진, 질염...다 면역력이 부족해서?
  • 제39회 김수영문학상, 처음으로 비등단 작가가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