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종식 후 가장 하고 싶은 일...69.6% "해외여행 가고파"
상태바
코로나19 종식 후 가장 하고 싶은 일...69.6% "해외여행 가고파"
  • 도시일보
  • 승인 2020.12.17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종식된다면 여행 가고 싶다" 69.6% 

코로나19 종식 이후 가장 하고 싶은 여가활동은 '여행'(69.6%)이었다. 

한국문화관광연구원에서 진행한 '포스트 코로나 시대 문화예술·관광·콘텐츠 분야 정책성과와 전망에 관한 설문조사' 결과 코로나 우울증을 극복하는데 문화와 관광이 도움이 된다는 응답이 73.1%로 나타났다.

관광과 관련해서는 '2021년에 코로나19가 종식된다면' 40대~60대는 '국내여행을 갈 것'(81.1%), 20대~30대는 '해외여행을 갈 것'(59.8%)이라는 응답이 높게 나타났다. 

여행 다음으로 하고싶은 여가활동은 '문화'(13.3%), '사교'(13.1%), '스포츠'(4.1%)순이었다.

문화분야 조사에서는 2021년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된다면, 문화예술 및 문화시설에 대한 수요도 크게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며 코로나19를 계기로 확대된 온라인 수요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올해 우리 국민의 온라인 문화예술 참여 경험은 50.7%로 나타났으며, 온라인 문화예술은 비대면 활동이 가능하고, 금전적 부담이 감소되는 점에서 긍정적으로 평가됐다. 다만 현장감이 떨어지고, 집중도가 결여되는 점이 부정적으로 평가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려한 조명이 인적없는 명동거리를 감싸네
  • 코로나 팬데믹 속 개봉한 '원더우먼 1984' 932억 흥행에 북미 1위
  • 웹툰 '유미의 세포들' 주연 유미역으로 김고은 낙점
  • 원진아·로운의 과거 첫 만남 공개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 열심히 보낸 2020년 문화비 소득공제에 대한 모든 것 Q&A
  • 2021 새해맞이 SM타운 라이브, 온라인으로 전세계 무료중계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