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첫 드라마 tvN 신작 '마인' 이보영·김서형 뭉친다
상태바
올해 첫 드라마 tvN 신작 '마인' 이보영·김서형 뭉친다
  • 도시일보
  • 승인 2021.01.07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보영·김서형, tvN 신작 '마인' 출연 확정

배우 이보영과 김서형이 호흡을 맞춘다.

올해 상반기 첫 방송될 tvN 새 드라마 '마인'의 투톱 주인공으로 낙점됐다. 

'마인' 제작진은 "'마인'은 매혹적이면서도 기존의 틀을 깨는 신선한 드라마가 될 것"이라며 "이 새로운 도전을 이보영과 김서형 두 배우와 함께하게 되어서 든든하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애정으로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이보영은 극중 '서희수' 역을 맡았다. 서희수는 최고의 자리에 올랐던 전직 톱 배우이자 효원 그룹의 둘째 며느리로. 재벌가라는 새롭고도 은밀한 세상에 발을 들여 갖은 노력을 하면서도 매사 당당한 행동으로 자신의 존재와 색채를 지키는 인물이다. 

김서형이 맡은 '정서현' 역은 효원그룹 첫째 며느리로 뼛속까지 성골 귀족인 여인. 전통과 막강한 재력을 가진 재벌가 출신으로 타고난 귀티와 품위 그리고 지성까지 겸비한 인물이다. 또한 어떠한 상황에서도 차가운 표정을 유지할 만큼 극도로 발달된 이성을 가졌다. 

'품위있는 그녀' '힘쎈여자 도봉순' 등 신선한 소재와 쫄깃한 이야기 전개로 시청자들을 휘어잡는 백미경 작가와 '좋아하면 울리는' '쌈, 마이웨이' 등에서 문 감각적인 연출로 호평 받는 이나정 PD가 이번 드라마에 의기투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려한 조명이 인적없는 명동거리를 감싸네
  • 코로나 팬데믹 속 개봉한 '원더우먼 1984' 932억 흥행에 북미 1위
  • 원진아·로운의 과거 첫 만남 공개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 웹툰 '유미의 세포들' 주연 유미역으로 김고은 낙점
  • 2021 새해맞이 SM타운 라이브, 온라인으로 전세계 무료중계 된다
  • 열심히 보낸 2020년 문화비 소득공제에 대한 모든 것 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