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껍상회' 어서오세요! 부산,대구 깜짝 등장
상태바
'두껍상회' 어서오세요! 부산,대구 깜짝 등장
  • 도시일보
  • 승인 2021.01.19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트진로, '두껍상회' 부산·대구에서 만나요

부산과 대구에 특별한 공간이 생긴다. 바로 하이트진로의 '두껍상회'다. 

하이트진로는 주류 캐릭터숍 '두껍상회'를 전국으로 확대할 계획을 밝히며 부산과 대구에 '두껍상회'를 선보였다. 

먼저 18일 부산 전도동에 오픈한 '두껍상회'는 다음달 28일까지 총 42일간 운영될 예정이다. '참이슬 백팩' '요즘 쏘맥잔' '두꺼비 피규어' '핑크 두꺼비 한방울잔' '진로 다이어리' 등 굿즈 90여 종을 선보인다.

운영시간은 매일 12시부터 20시까지 총 8시간이며 미성년자 출입은 제한한다.

부산 두꺼비 뱃지 등 요일별로 다른 6종을 선착순 증정한다. 이를 모두 수집한 고객에게는 경품을 선물한다. 주말에는 인기 굿즈로 구성한 럭키박스를 30개 한정 판매한다. 신축년을 맞아 구정 연휴 기간 소띠 고객과 이름에 '소'가 들어간 고객에게 복주머니를 100개 한정 선물한다. 두껍상회 인증샷을 SNS에 올리면 두껍상회 핫팩도 증정한다.

두껍상회는 지난해 8월 서울 성수동에 오픈해 70일간 누적방문객 1만여 명을 돌파했다. 대구 두껍상회는 27일부터 3월14일까지 총 47일간 중구 서성로에서 만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모바일쇼핑 최고치, 160조원 돌파
  • 연애·결혼관에 관한 4가지 옴니버스 '러브씬넘버#'
  • 전통적인 설 차례상은 '매우 간소했다'
  • '로봇'이 전시안내를? 질문에도 바로 응답 놀라워
  • 코로나 19가 바꾼 설 풍경...열차표 전쟁 '없다'
  • 중대형 아파트 '거래 늘고 가격 상승' 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