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 자동차극장 개장...관광 활성화에 보탬되나
상태바
함평 자동차극장 개장...관광 활성화에 보탬되나
  • 도시일보
  • 승인 2021.01.26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평에 자동차극장 개장…차량 180대·2개관 운영

나비축제와 국향대전으로 잘 알려진 전남 함평엑스포공원에 전국 최고 수준의 야외 자동차극장이 들어선다.

함평군은 오는 28일 함평엑스포공원에 자동차극장이 개장한다고 밝혔다. 호남권(광주·전남·전북) 자동차 전용 극장으로는 광주와 여수에 이어 세번째다. 

함평군은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고 주민의 문화복지를 향상시키기 위해 지난해부터 함평자동차극장 조성사업을 추진했다.

총 사업비 9억원을 들인 이번 사업은 함평엑스포공원 황소주차장 일원 1만1000㎡ 부지에 대형스크린(23m×15m) 2개와 매점, 매표소 등을 조성한다. 

함평자동차극장은 총 2개관으로 세워지며 180대의 차량이 서로 다른 2편의 영화를 동시에 관람할 수 있다.

각 상영관은 지역 대표 이미지를 형상화 한 나비관·황금박쥐관으로 건립했으며 황금박쥐관은 비가림막과 다목적 무대(20m×12m)도 함께 설치해 영화 상영 외 다양한 문화·예술행사도 상시 소화할 수 있도록 조성했다. 

특히 함평자동차극장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한 사전 예매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현재 운영되고 있는 전국 자동차극장 가운데 인터넷 사전 예매가 가능한 곳은 함평자동차극장과 CGV×CAR CINEMA 서울랜드점 단 두 곳뿐이다.

함평군은 온라인 예매 시스템이 조기에 안착되면 안정적인 극장 운영과 함평엑스포공원 등 인접 관광지에 대한 관광 수요도 동반 상승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은 또 직영방식의 운영 이점을 살려 현장결제 시 함평사랑상품권(모바일상품권 포함)을 사용할 수 있게 했다.

함평사랑상품권은 구매 당시 10% 할인혜택이 적용되는데 이를 사용해 결제하면 관람료의 10%가 할인되는 효과를 볼 수 있다.

함평자동차극장은 개장식 당일인 28일부터 정상 관람(당일 무료·29일부터 사전예매 가능)이 가능하다.

입장료는 자동차 1대당 2만원으로 매일(월요일 정기휴관) 오후 7시부터 0시까지 하루 2차례에 걸쳐 최신 개봉작을 관람할 수 있다.

함평군은 자동차극장을 지역민 문화복지 차원에서 조성한 만큼 군민과 국가유공자, 장애인 등에 대해서는 입장료 면제 또는 별도의 금액 할인을 검토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모바일쇼핑 최고치, 160조원 돌파
  • 연애·결혼관에 관한 4가지 옴니버스 '러브씬넘버#'
  • 전통적인 설 차례상은 '매우 간소했다'
  • '로봇'이 전시안내를? 질문에도 바로 응답 놀라워
  • 코로나 19가 바꾼 설 풍경...열차표 전쟁 '없다'
  • 중대형 아파트 '거래 늘고 가격 상승' 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