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언택트 관광지' ①청송 얼음골
상태바
겨울철 '언택트 관광지' ①청송 얼음골
  • 도시일보
  • 승인 2021.01.28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문화관광공사에서 지역의 숨은 관광지를 소개하기 위해 23개 시군과 협의하고 한 겨울에 즐길 수 있는 '언택트 관광지 23선'을 선정했다. 

공사는 코로나19로 위축된 관광시장에 새로운 돌파구를 찾기 위해 여행과 비대면을 결합한 관광마케팅을 추진할 계획을 밝히며 접촉을 최소화하면서 계절별로 자연을 통해 힐링과 휴식의 공간을 소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공사가 소개한 관광지 중 특히 눈길을 사로잡은 곳은 청송 ‘얼음골’이다. 

이곳은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명소이며 매년 1월에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 대회가 열린다. 

그외에도 공사는 경주 ‘감포 깍지길’과 김천 직지사 아래 자리한 ‘사명대사공원’을 소개했다.

경주 ‘감포 깍지길’은 탁 트인 겨울 바다와 힐링숲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바닷길로 알려져있다. 전촌항부터 송대말등대까지를 잇는 둘레길로 마음에 휴식을 가져다준다. 

김천 직지사 아래 자리한 ‘사명대사공원’은 문화복합공간으로 시립박물관과 함께 5층 목탑인 평화의 탑 등 야외 볼거리가 풍성하다. 

공사 측은 경북의 유명관광지도 좋지만 그외에 다채롭게 즐길 수 있는 새로운 관광지도 많으니 슬기롭게 언택트로 즐길 수 있는 경북지역 관광지 23곳을 살펴보기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모바일쇼핑 최고치, 160조원 돌파
  • 연애·결혼관에 관한 4가지 옴니버스 '러브씬넘버#'
  • 전통적인 설 차례상은 '매우 간소했다'
  • '로봇'이 전시안내를? 질문에도 바로 응답 놀라워
  • 코로나 19가 바꾼 설 풍경...열차표 전쟁 '없다'
  • 중대형 아파트 '거래 늘고 가격 상승' 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