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이민가족 이야기 '미나리' 아카데미 가나
상태바
한 이민가족 이야기 '미나리' 아카데미 가나
  • 도시일보
  • 승인 2021.02.10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나리' 美 비평가협회 작품상 등 10개 부문 후보...아카데미 노린다

미 영화 전문매체 데드라인 영화 '미나리'가 미국방송영화비평가협회가 선정하는 '크리틱스 초이스' 영화상에서 10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고 전했다. 

크리틱스 초이스에서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 각본, 촬영, 외국어영화상 등이 후보에 올랐으며 '미나리'에 출연한 배우 윤여정은 여우조연상 후보에, 주연 스티븐 연은 남우주연상 후보에 올랐다. 

한국계 이민자 가족에 대한 이야기를 다룬 영화 '미나리'는 전세계영화제와 비평가 협회에 의해 이미 59관왕을 수상한 바 있어 향후 아카데미상에서도 수상을 받을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데드라인은 "데이비드 핀처 감독의 '맹크'가 12개 부문 후보에 올라 선두를 달렸고, '미나리'가 10개 부문 후보로 지명되며 뒤를 쫓았다"고 전했다.

앞서 골든글로브가 외국어영화상 1개 부문에만 '미나리'를 후보에 올린 것과 달리 크리틱스 초이스가 10개 부문 후보로 '미나리'를 선택함에 따라 향후 아카데미상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모바일쇼핑 최고치, 160조원 돌파
  • 연애·결혼관에 관한 4가지 옴니버스 '러브씬넘버#'
  • 전통적인 설 차례상은 '매우 간소했다'
  • '로봇'이 전시안내를? 질문에도 바로 응답 놀라워
  • 코로나 19가 바꾼 설 풍경...열차표 전쟁 '없다'
  • 중대형 아파트 '거래 늘고 가격 상승' 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