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을 덮친 '황사' 전국 누런 하늘
상태바
대한민국을 덮친 '황사' 전국 누런 하늘
  • 도시일보
  • 승인 2021.03.16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사, 전국 덮쳤다…'누런' 미세먼지 안동 333㎍/㎥(종합)

중국발 황사로 전국 대부분의 미세먼지 농도는  '나쁨'~'매우 나쁨' 수준을 보이고 있다. 

기상청은 오전 10시 기준 1시간 평균 미세먼지(PM10) 농도는 서울(송월동) 142㎍/㎥, 백령도 153㎍/㎥, 수원 108㎍/㎥, 강화 181㎍/㎥, 연평도 152㎍/㎥라고 밝혔다. 

속초(오전 6시) 251㎍/㎥, 대관령(오전 8시) 226㎍/㎥, 백령도(오전 7시) 240㎍/㎥로 측정됐다.

환경부가 측정한 값은 서울(구로) 172㎍/㎥, 인천(계양) 200㎍/㎥, 김포 276㎍/㎥, 부천 218㎍/㎥, 당진 230㎍/㎥, 안동 333㎍/㎥, 강릉 178㎍/㎥ 등 전국적으로 매우 나쁜 수준인 것으로 기록됐다. 

기상청은 "현재 황사는 수도권지역을 중심으로 관측되고 있지만 노약자 호흡기 질환자 등은 외출을 자제하는 등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전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0~30㎍/㎥ 사이는 좋음, 31~80㎍/㎥ 수준은 보통 등급을 매긴다. 나쁨 수준은 81~150㎍/㎥ 사이 구간이고, 매우나쁨은 151㎍/㎥ 이상일 경우에 해당한다.

내몽골고원과 중국 북동지역에서 발원한 황사의 영향으로 국내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졌다고 분석된다. 황사는 밤 사이 기압골 후면에 따라 우리나라 상공에 유입됐다.

이날 수도권·충청권·호남권·제주권은 미세먼지 농도가 '매우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강원권·영남권은 오전 일시적으로 '매우나쁨' 수준을 보인 뒤, '나쁨' 수준을 나타내겠다.

한편 이날 낮 최고기온은 10~22도 사이를 기록하며 비교적 포근하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투기 의혹 LH 직원 첫 소환…수사 가속화
  • 도심 속 꼬마농부들, 친환경 치유텃밭으로 모여라!
  • 최악의 결혼식으로 피비린내 앞날 예고
  • 경기 하남시, 이번 봄에는 '꽃길만 걸어요'
  • 장성에 찾아온 봄, 국내 4대 매화 꽃망울 터트려
  • 백신 예방접종 후 경과 지켜보는 '백신 휴가' 곧 확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