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흥행하면 촬영지도 뜬다? 신안 흑산도 주목!
상태바
영화 흥행하면 촬영지도 뜬다? 신안 흑산도 주목!
  • 도시일보
  • 승인 2021.04.06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자산어보' 촬영지 신안 도초·흑산도 등 주목 

개봉하자마자 1위를 달성한 영화 '자산어보'가 인기를 끌면서 영화 촬영지로 알려진 전남 신안의 섬들이 주목받고 있다.  

지난 3월31일 개봉해 전국 영화관에서 절찬 상영 중인 영화 자산어보는 신유박해로 흑산도에 유배된 정약전 선생이 바다 생물에 매료돼 자산어보를 집필하는 과정에서 청년 어부 창대와 서로의 스승이자 벗이 되어가는 두 남자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감독은 사도와 동주 등을 연출한 이준익 감독이, 정약전 선생역으로는 배우 설경구, 창대 역으로는 변요한이 열연했다.

영화는 도초도와 흑산도, 자은도 등에서 촬영했다. 주요 촬영지인 도초도는 수국의 섬으로 잘 알려져 있으며, 70년 이상이 된 팽나무 명품 숲길이 조성돼 '언택트 관광지'로 각광 받고 있다. 

도초도와 이웃한 비금도는 천재 바둑기사 이세돌의 고향이며, 하트 해변 등 수려한 경관을 자랑한다. 정약전 선생이 유배생활을 한 흑산도 사리마을에는 선생이 머문 복성재가 복원돼 유배문화를 체험할 수 있다. 

신안군에서는 영화 촬영 세트장을 전면 보수하고 관광안내판과 안내지도를 정비할 계획이다.

신안의 군수는 신안 배경으로 만든 정약전 선생의 자산어보가 재조명돼 기쁘다며 "영화 촬영을 계기로 지역의 홍보와 이미지 제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투기 의혹 LH 직원 첫 소환…수사 가속화
  • 도심 속 꼬마농부들, 친환경 치유텃밭으로 모여라!
  • 최악의 결혼식으로 피비린내 앞날 예고
  • 경기 하남시, 이번 봄에는 '꽃길만 걸어요'
  • 장성에 찾아온 봄, 국내 4대 매화 꽃망울 터트려
  • 백신 예방접종 후 경과 지켜보는 '백신 휴가' 곧 확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