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병만 팔아요 '칭따오 리미티드 에디션'
상태바
2021병만 팔아요 '칭따오 리미티드 에디션'
  • 도시일보
  • 승인 2021.04.16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0주년 칭따오, 한정판 판매…100병 아니라 2021병

1903년 설립한 이후 100년 이상 역사를 이어온 칭따오가 '칭따오 마스터 리미티드 비어'를 선보인다. 

'칭따오 마스터 리미티드 비어'는 칭따오 브루어리 발자취를 기리는 맥주로 알코올 도수가 기존 라거 맥주보다 높은 6%다.

패키지는 다크 브라운 컬러로 고급스러움을 드러냈다. 관록이 느껴지는 '百年之旅'(백년여행) 문구와 말 일러스트가 그려졌다. 중국에서 말은 권위와 성공을 상징한다. 칭따오 브루어리의 최고 비어마스터 서명이 담긴 품질보증서가 동봉된다.

칭따오 측은 이번에 출시한 마스터 리미티드 비어를 위해 재배·엄선한 맥아와 쌀 등을 썼다고 강조했다. 맥아는 독일 칭따오 전용 맥아 생산지에서 재배·관리한 보리 중 탁월한 향·맛을 자아내는 4종을 엄선했다. 신선도 유지를 위해 중국 칭따오 브루어리로 항공 배송한 다음 48시간 숙성하고, 5차례 구워 사용했다. 

노블홉을 활용해 우아하고 풍부한 향과 쓴 맛의 밸런스를 맞췄다. 세계 최고의 홉 생산지 바스 하스 최고 기술자가 초 단위 온도 관리로 신선도와 품질을 높였다. 

쌀은 도정한 지 3일 이내 것만 사용하고, 물은 최적의 산도(PH)와 미네랄 성분 등을 체크한 뒤, 적합도 검사 2회를 거쳤다. 

또 칭따오 라거 맥주에도 공통으로 사용하는 1903년 씨효모를 사용해 은은한 장미 향과 부드럽고 그윽한 바디감을 선사한다.

'칭따오 마스터 리미티드 비어'는 2021개만 한정 판매될 예정이다. 병당 4만원으로 책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엔날레, 개막 일주일만에 1만6천여명 관람
  • 5·18 다룬 뮤지컬 '광주', 관객 피드백으로 새롭게 변신
  • 광주독립영화관 개관 3주년 맞이 기획전
  • 요즘대세 '최준' 라디오 스타에서 미친 매력 발산했다
  • '수선화의 섬' 신안, 노랑빛으로 물들 언택트 관광지
  • 코로나19 시대, '새로운 방식의 제주 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