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의 불빛'으로 물든 밀양강, 5월을 놓치지 마세요
상태바
'희망의 불빛'으로 물든 밀양강, 5월을 놓치지 마세요
  • 도시일보
  • 승인 2021.04.30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양시, 밀양강이 희망의 불빛으로 물든다

경남 밀양시의 영남루 앞 밀양강 일원이 5월 한달간 희망의 불빛으로 가득찰 예정이다.  

경남 밀양시 문화재단은 오는 5월 3일부터 31일까지 '밀양강 희망 불빛거리'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행사는 오는 5월 어린이날과 어버이날 등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희망을 주고 한마음 한뜻으로 이를 극복하자는 염원을 담았다.

영남루와 밀양강둔치 등 총 8구역으로 나눠져 낮에는 포토존으로, 밤에는 불빛거리로 운영하여 밀양을 대표하는 새로운 관광명소가 될 예정이다. 

특히 영남루 일원 희망의 오색달 전시를 비롯해 밀양강 둔치에서는 가족과 연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아이템 조명과 만화캐릭터 유등, 정크아트로 유명한 김후철 작가의 트랜스포머와 미니언즈 등을 만날 수 있다. 

기타 행사와 관련해 자세한 사항은 문화재단(055-359-4500)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엔날레, 개막 일주일만에 1만6천여명 관람
  • 5·18 다룬 뮤지컬 '광주', 관객 피드백으로 새롭게 변신
  • 광주독립영화관 개관 3주년 맞이 기획전
  • 요즘대세 '최준' 라디오 스타에서 미친 매력 발산했다
  • '수선화의 섬' 신안, 노랑빛으로 물들 언택트 관광지
  • 코로나19 시대, '새로운 방식의 제주 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