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4월 관광객 100만명 넘어 '방역 긴장'
상태바
제주, 4월 관광객 100만명 넘어 '방역 긴장'
  • 도시일보
  • 승인 2021.05.03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4월 관광객 ‘100만명’ 넘었다…‘방역 긴장’

올해 4월 한달간 제주도를 찾은 관광객을 추산해보니 무려 100만명이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도관광협회는 지난달 제주 입도 관광객을 106만9888명으로 집계하면서 올해 들어 관광객 100만명을 돌파한 것은 4월이 처음이라고 밝혔다. 특히 지난해 4월 49만4383명이 제주를 찾은 것과 비교하면, 갑절을 훌쩍 넘긴 수치다. 

코로나19 사태 이전인 2019년 4월 129만8026명(외국인 13만9360명)과 비교해도 82% 이상 회복한 수치이다. 

1년 넘게 코로나19 사태가 이어지며 방역 피로감이 누적된 데다 백신 접종 등을 계기로 봄철 여행에 많이 나선 영향으로 풀이된다.  

올해 들어선 1월 46만여명, 2월 79만여명, 3월 88만여명 등 지속적으로 관광객이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가정의 달인 5월에도 많은 관광객이 제주를 찾을 것으로 보이면서 방역 긴장감은 커지고 있다.

실제로 제주도에 따르면 지난달 발생한 확진자 87명 가운데 62명이 수도권 등 타지역을 방문하거나, 타지역 확진자와 접촉 등 외부 요인으로 인해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서울, 경기 등 수도권에서 입도하거나, 방문한 이력으로 인한 확진자가 7명, 해외 입국자가 5명으로 확인됐다.

앞서 임태봉 제주코로나방역대응추진단장은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하고 있고 산발적 발생이 이어지고 있어 모두가 경각심을 갖고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수칙을 준수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불가피하게 제주에 입도할 계획이 있는 분들은 입도 전 코로나19 음성 확인을 받고 방문해 주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엔날레, 개막 일주일만에 1만6천여명 관람
  • 5·18 다룬 뮤지컬 '광주', 관객 피드백으로 새롭게 변신
  • 광주독립영화관 개관 3주년 맞이 기획전
  • 요즘대세 '최준' 라디오 스타에서 미친 매력 발산했다
  • '수선화의 섬' 신안, 노랑빛으로 물들 언택트 관광지
  • 코로나19 시대, '새로운 방식의 제주 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