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탄강 물윗길 트레킹 5개월새 9만명 몰려
상태바
한탄강 물윗길 트레킹 5개월새 9만명 몰려
  • 도시일보
  • 승인 2021.05.25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철원 한탄강 물윗길 트레킹에 5개월새 9만여명 몰려  

강원 철원군의 한탄강 물윗길 트레킹이 입소문을 타고 코로나19 여파에도 26억6000여만원의 지역경제 파급효과를 일으키고 있다. 

철원군은 지난해 11월13일부터 지난달 18일까지 한탄강 물윗길 트레킹을 운영한 결과 이 기간 중 방문한 관광객 9만1685명이 1인당 2만9000원 상당을 지출해 약 26억6000만원의 경제효과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입장료 5000원 전액을 철원사랑 상품권으로 교환해 3억원 상당의 상품권이 지역상권에 유통된 것으로 확인됐다.

철원군의 아름다운 명소로 소문난 직탕폭포, 송대소, 은하수교, 고석정, 순담계곡 등과 연계해 한탄강 물윗길 트레킹은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지정하여 한탄강 유역 관광활성화를 위해 운영됐다.

올 하반기 주상절리길도 개장해 물윗길 트레킹 코스와 함께 한탄강 권역 어디서나 매표·입장이 가능한 시스템을 구축하고 10월부터 물윗길 트레킹 코스 운영을 재개할 예정이다.

이현종 군수는 "올해 하반기 철저한 감염예방시설 구축과 보고 즐기는 콘텐츠를 준비해 방문객을 맞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장성호 수변길, 아름다운 경관숲으로 주목
  • '세계 지성이 광주를 말하다' 오월정신축제
  • 국내에 보기 드문 나그네 '민댕기물떼새' 발견돼
  • '오월의 청춘' 마지막회, 행복해질 수 있을까
  • 광주그랜드센트럴 임대아파트 5월 청약예정
  • 청하·콜드, '내 입술 따뜻한 커피처럼' 리메이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