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롭게 각색된 '캔터빌의 유령' 광주문화예술회관 공연
상태바
새롭게 각색된 '캔터빌의 유령' 광주문화예술회관 공연
  • 도시일보
  • 승인 2021.07.06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족 뮤지컬 '캔터빌의 유령' 광주문화예술회관 무대

광주문화예술회관에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가족뮤지컬 '캔터빌의 유령'이 공연된다. 

오는 10일 오후 7시30분, 11일 오후 3시 이틀동안 소극장 무대에서 공연되어지는 '캔터빌의 유령'은 어린 자녀와 함께 즐길 수 있도록 각색됐다. 

오스카 와일드의 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색다르게 구성한 창작한 가족뮤지컬이다. 

영국 캔터빌 저택에는 300년 동안 수많은 사람들을 겁주던 유령이 살고 있다. 하지만 유령은 겁 없는 미국인 오티스 가족이 이사 오면서 우울증에 빠진다. 

이어 오티스의 딸 버지니아는 저택과 이승을 떠돌던 유령이 영원히 잠들기 위해서는 진심으로 기도하고 눈물을 흘려 줄 사람이 필요하다는 것을 알게 된다.

원작에서는 생전에 악행을 저지르다 신의 저주를 받은 유령이 버지니아의 기도로 잠들게 되지만 작품에서는 버지니아의 충고를 듣고 진심어린 사과를 통해 진정한 휴식을 맞이하는 것으로 각색됐다. 

또 작품은 공포소설의 분위기를 배경으로 배우들의 연기력, 피아노와 바이올린의 연주가 더해져 풍성한 감동을 전해준다.

광주문화예술회관 관계자는 "작품은 아이와 어른 모두 공감하는 드라마이며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노래들로 채워져 있다"며 "코로나19 여파로 여행을 떠나지 못하는 대신 자녀와 함께 극장에서 즐겁고 시원한 피서를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냉장고, 이렇게 의존했다고? 亞문화전당 '냉장고 환상'전
  • 밤이 되면 레일따라 아름다운 야경 펼쳐져
  • 홍도의 명물 원추리로 '원추리 축제' 열린다
  • 피서철 맞은 단양, 풍성한 여름 이벤트 진행
  • 안영미, 송은이 보고 '더 일하지 말아야지'
  • 발칙하고 짜릿한 키스엔딩 '알고있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