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까지 비오나...오늘 소강 후 낮 체감 33도 이상 기록
상태바
언제까지 비오나...오늘 소강 후 낮 체감 33도 이상 기록
  • 도시일보
  • 승인 2021.07.09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말까지 곳곳 소나기…낮 체감 33도 이상 푹푹

오늘 오전 대기불안정으로 전국 곳곳 소나기가 내리는 가운데, 낮부터 일부지역을 중심으로 소나기가 더 확대될 예정이다. 

제주도에는 제주도남쪽해상에 위치한 정체전선(장마전선)의 영향으로 비가 온다. 

기상청은 이번 주 주말동안 여전히 대기불안정 상태일 거라고 밝히며, 전국에서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많겠다고 예보했다. 

소나기에 의한 예상 강수량은 토요일인 10일 새벽 3시까지 전국에서 5~60㎜(많은 곳 강원영서·충북북부·경북북부내륙 80㎜ 이상), 10일 새벽 4시부터 자정까지 전국에서 5~60㎜다. 

소나기 특성상 강한 소나기가 내리는 지역이 매우 국지적으로 나타나고 강수량의 지역 간 차이가 매우 크겠다. 기상청은 최근 많은 비로 인해 지반이 매우 약해진 만큼 강한 소나기로 인한 큰 피해가 없도록 사전에 충분히 대비할 것을 강조했다. 

오는 11일까지 전국이 대체로 흐리겠고 낮 기온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30도 내외가 되겠다. 습도가 높아 대부분 지역(동해안 제외)에서 일 최고 체감온도가 31도 이상으로 오르면서 덥겠다. 

특히 경기내륙·충북·경상권내륙 일부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내륙을 중심으로 일 최고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오르면서 무더위가 찾아오겠고 밤 사이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도 있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냉장고, 이렇게 의존했다고? 亞문화전당 '냉장고 환상'전
  • 밤이 되면 레일따라 아름다운 야경 펼쳐져
  • 홍도의 명물 원추리로 '원추리 축제' 열린다
  • 피서철 맞은 단양, 풍성한 여름 이벤트 진행
  • 안영미, 송은이 보고 '더 일하지 말아야지'
  • 발칙하고 짜릿한 키스엔딩 '알고있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