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안동시, 고택에서 미션 수행하는 공포체험 '월령'
상태바
경북 안동시, 고택에서 미션 수행하는 공포체험 '월령'
  • 도시일보
  • 승인 2021.07.15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더위가 싹~' 안동 남반고택서 공포체험 '인기'

경북 안동시에서 운영하는 공포체험이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시는 인기를 구사하는 '월령(月靈)'이 여름철을 맞아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밝혔다. '월령'은 월영교 야외민속촌 내 남반고택을 활용한 미션 수행형 공포체험이다.

지난 3일부터 진행해오고 있으며 오는 24일까지 매주 금·토요일 야간에 운영될 예정이다. 

귀신으로 분장한 실제 모델을 배치해 현장감을 높였다.

다양한 소품들을 활용한 괴기스러운 분위기에 음산한 음향을 깔고, 스산한 안개를 피워 공포감을 조성했다.

여기에 방 탈출 게임으로 재미를 더했다. 오후 8시부터 10시30분까지 하루 8팀을 사전 선착순 모집해 운영한다.

앞서 안동시는 지난해 월영야행 때 이 사업을 시범운영했다. 올해는 경북도 공모사업으로 예산을 확보해 진행 중이다.

시 관계자는 "20~30대를 중심으로 SNS와 입소문을 타고 수도권 등 대도시에서도 문의가 끊이지 않고 있다"며 "여름철 야간 대표 체험상품으로 정착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냉장고, 이렇게 의존했다고? 亞문화전당 '냉장고 환상'전
  • 밤이 되면 레일따라 아름다운 야경 펼쳐져
  • 홍도의 명물 원추리로 '원추리 축제' 열린다
  • 피서철 맞은 단양, 풍성한 여름 이벤트 진행
  • 안영미, 송은이 보고 '더 일하지 말아야지'
  • 발칙하고 짜릿한 키스엔딩 '알고있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