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프린지페스티벌 4회, 장소 바꿔 진행예정
상태바
광주프린지페스티벌 4회, 장소 바꿔 진행예정
  • 도시일보
  • 승인 2021.08.20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찾아가는 광주프린지페스티벌 4회 공연 '북구청소년수련관'

'2021 찾아가는 광주프린지페스티벌' 4회 공연 장소가 북구청소년수련관에서 변경됐다. 

광주문화재단은 프린지 페스티벌이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예정되어 있었지만 코로나19 여파에 따라 장소를 변경했다고 밝혔다.

2021 찾아가는 광주프린지페스티벌 4회 공연은 21일 오후 2시에 열린다. 

관람객은 사전 예약을 통해 50명만 입장 가능하다. 공연은 광주문화재단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 방송되며 추후 편집 영상은 광주프린지페스티벌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게시된다. 

이번 공연은 '브릿츠'의 감미로운 재즈 피아노 연주로 시작된다. 이어 '양리머스'가 잔잔한 클래식과 팝 음악을 선보인다. 

또 공연 막바지에는 힙합·스트릿 댄스로 현란한 춤판을 벌이는 '애시드 브레이커즈'의 무대와 플루트로 트로트를 연주하는 '나리'의 신나는 무대가 관람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한다. 

2021 찾아가는 광주프린지페스티벌 5회 공연(28일)은 대면·비대면으로 진행되며, 화상회의 플랫폼인 줌(Zoom)을 활용한 색다른 방식의 랜선 공연 방식도 선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해 첫 수확한 가을 햇꽃게, 홈플러스에 떴다
  • 광주·전남 코로나 확산추이...오늘 29명 확진, 25번째 사망
  • 서울국제여성영화제, '고양이를 부탁해' 특별전 열린다
  • 청정섬 '울릉도' 국내외 관광객 유치 활성화
  • 4단계에도 안심되는 '제주 비대면 안심 관광지' 10곳
  • 전주시 '한여름, 8월의 크리스마스' 선보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