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두 남녀의 상극 로맨스 '달리와 감자탕'
상태바
9월, 두 남녀의 상극 로맨스 '달리와 감자탕'
  • 도시일보
  • 승인 2021.08.20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재·박규영, 상극 로맨스 '달리와 감자탕'…9월22일 첫방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이 9월22일 첫 방송 된다.  

김민재와 박규영 주연의 '달리와 감자탕'은 두 남녀의 상반된 상극 로맨스 드라마다. 

'무지-무식-무학' 3無하지만 생활력 하나는 끝내 주는 '가성비 주의' 남자와 본 투 비 귀티 좔좔이지만 생활 무지렁이인 '가심비 중시' 여자가 미술관을 매개체로 서로의 간극을 좁혀가는 '아트' 로맨스를 그린다. 

첫 방송일과 함께 이날 공개된 2인 포스터는 다양한 예술 작품 속 '무학'(김민재)과 '달리'(박규영)가 나란히 서 있는 모습이다. 비주얼만으로는 찰떡 같은 '아트 케미'를 보여주지만, 실상은 공통점 하나 없는 '상극 케미'를 예고하고 있다.

'무학'은 배움이 짧고 어린 시절부터 시장통에서 장사치로 자라 무식하지만 돈벌이에 대해선 누구보다 뛰어난 능력을 가진 캐릭터다. 환한 미소와 함께 감자탕으로 성공한 돈돈 F&B의 상무를 어필하듯 감자와 국자를 들고 있다. '달리'는 유니크한 패션을 소화하며 인성, 지식, 예술적 감각, 집안까지 모든 것이 완벽한 그 자체인 듯한 모습이다. 

'달리와 감자탕' 측은 "김민재, 박규영 배우는 포스터 촬영 현장부터 특유의 티키타카를 자랑하며 완벽한 비주얼을 뽐냈다"면서 "시청자들께 설렘과 큰 웃음을 전달하기 위해 노력 중이니 첫 방송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해 첫 수확한 가을 햇꽃게, 홈플러스에 떴다
  • 광주·전남 코로나 확산추이...오늘 29명 확진, 25번째 사망
  • 서울국제여성영화제, '고양이를 부탁해' 특별전 열린다
  • 청정섬 '울릉도' 국내외 관광객 유치 활성화
  • 4단계에도 안심되는 '제주 비대면 안심 관광지' 10곳
  • 전주시 '한여름, 8월의 크리스마스' 선보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