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비내길&비내섬, 영동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선정
상태바
충주 비내길&비내섬, 영동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선정
  • 도시일보
  • 승인 2021.09.17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 비내길·영동 금강둘레길 가을 비대면 안심관광지 선정

가을의 선선한 바람과 금강의 물빛이 어우러진 아름다운 경치를 즐길 수 있는 관광지가 있을까?

충북도는 충주시 비내길과 비내섬, 영동군 양산팔경 금강둘레길이 '가을시즌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비내길은 남한강과 비내섬의 가을 풍광을 누릴 수 있는 자연 그대로의 길이다.

2개 구간으로 나뉘어 있고, 평지에 가까워 걷기에 좋다.

2구간에 속하는 비내섬은 억새와 갈대 군락지 섬이다. 영화와 드라마 배경으로 자주 등장한다.

영동 금강둘레길은 총거리 6㎞로 양산팔경 중 6경을 감상할 수 있다. 송호관광지나 강선대에서 출발해 함벽정, 봉황대 등을 지나 출발지점으로 돌아오는 원점 회귀형 코스다.

한편, 한국관광공사는 계절별로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을 선정하고 있다. 선정 관광지는 널리 알려지지 않아 대면이 적거나 공간 구조상 밀집도가 크지 않아 관광객 간 접촉이 적다.

충북은 올해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에 겨울 시즌 1곳(영동 월류봉 둘레길), 봄 시즌 2곳(보은 삼년산성·증평 삼기저수지 등잔길), 여름 시즌 2곳(괴산 갈론구곡·옥천 향수호수길) 등이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국내 최초 '제1회 매드영화제' 온라인 개최
  • 개천절 연휴에 제주 15만명 몰린다...다시 4단계 될까
  • 세 여자의 기승전술 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 10월 공개
  • 2022 수능, D-50... 실전 준비, 꼭 챙겨야할 것은 뭘까
  • 최고 70㎜ 가을비 내려...광주·전남 30일까지
  • 황매산 ‘철쭉과 억새사이’ 휴게소, 한국건축가협회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