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 뭐 있어? '송해 1927' 11월 중 개봉
상태바
인생 뭐 있어? '송해 1927' 11월 중 개봉
  • 도시일보
  • 승인 2021.09.17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연예인' 송해, 영화 도전…'송해 1927' 11월 개봉

33년 간 전국노래자랑 진행을 맡아 국민과 소통한 송해선생님의 비하인드 스토리가 펼쳐진다. 

영화 '송해 1927'은 11월 개봉을 확정지었다.

영화에서는 한 평생 국민과 희로애락을 함께 한 '최고령 현역 연예인' 송해의 뒷이야기를 담는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에는 유쾌한 분위기가 돋보이는 송해의 모습이 담겼다.

병뚜껑을 눈에 붙이고 벨트를 색소폰처럼 입에 문 모습은 국민들의 말 상대가 돼주던 그의 평소 모습을 떠올리게 한다.

'인생 뭐 있어? 한 번 사는 세상!'이라는 카피는 한 시대의 아이콘이 되기까지 송해가 겪었을 삶의 굴곡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이번 영화는 윤재호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윤 감독은 '마담 B' '뷰티풀 데이즈' '파이터' 등 다큐멘터리와 극영화를 오갔다. 

송해는 33년 간 KBS 1TV '전국노래자랑' MC를 통해 온 국민들과 희로애락을 함께 나눠왔다. 그는 단일 프로그램 최장수 MC이자 '살아있는 전설', '일요일의 남자'로 불린 시대의 아이콘이다. 

이번 작품은 화려한 무대 뒤 송해의 진솔한 삶과 가슴 아픈 가족사 등을 담아내 이제까지와 또 다른 송해의 깊이 있는 삶을 들여다 볼 수 있다. 

'송해 1927'은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첫선을 보인 후 제17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제3회 평창국제평화영화제, 제18회 EBS국제다큐영화제, 제9회 무주산골영화제 등에 공식 초청됐다. 

지난 12일에는 제13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오픈시네마 부문에 초청됐다. 특히 관객들은 "이 시대를 살아온 부모님들께 헌정하고 싶은 영화"이자 "스타가 아닌 한 인간의 파란만장한 삶을 담아낸 영화"라고 평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국내 최초 '제1회 매드영화제' 온라인 개최
  • 개천절 연휴에 제주 15만명 몰린다...다시 4단계 될까
  • 세 여자의 기승전술 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 10월 공개
  • 2022 수능, D-50... 실전 준비, 꼭 챙겨야할 것은 뭘까
  • 최고 70㎜ 가을비 내려...광주·전남 30일까지
  • 황매산 ‘철쭉과 억새사이’ 휴게소, 한국건축가협회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