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국화 향기에 푹 빠진 단양 도심 6곳
상태바
가을국화 향기에 푹 빠진 단양 도심 6곳
  • 도시일보
  • 승인 2021.09.27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화 정원 변신한 단양…도심 6곳 가을향 물씬

충북 단양이 가을의 대명사 국화로 피어나고 있다. 

단양읍 상상의 거리와 하괴삼거리, 성신양회 후문 회전교차로 등 단양 도심 6곳에 가을의 향기가 물씬 느껴지는 힐링 쉼터가 조성된 것. 

단양군은 지난 17일부터 총 2억원을 들여 만든 도심 가을 정원의 꽃탑 조형물 6개와 각양각색의 6종 국화 꽃묘를 마련하여 완연해진 가을의 정취를 군민들과 이곳을 찾는 이들에게 선사하고 있다.

가장 큰 규모인 다누리센터 앞 상상의 거리에서는 물고기, 황금마차, 초가집 등 다양한 조형물을 볼 수 있다. 소국, 댑싸리, 임파첸스 등 1만 송이가 넘는 가을꽃으로 작은 숲을 만들었다.

단양읍 장미터널 주변은 꽃사슴, 수레마차 조형물과 기린, 코끼리 토피어리로 장식했다. 5000개의 국화 화분과 아스타, 포인세티아 등 꽃묘를 배경으로 가족, 연인이 소중한 추억을 쌓고 있다.

하괴삼거리, 성신양회 후문 원형교차로, 소방서 교차로에도 수천 송이의 국화와 꽃탑 조형물을 설치했다. 거리를 오가는 운전자들도 잠시나마 눈 호강을 누릴 수 있다.

군 관계자는 "가을꽃 화분으로 장식한 도심 정원은 국화가 만개하는 10월 초 장관을 이룰 전망"이라며 "11월 초까지 운영하다 철거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국내 최초 '제1회 매드영화제' 온라인 개최
  • 개천절 연휴에 제주 15만명 몰린다...다시 4단계 될까
  • 세 여자의 기승전술 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 10월 공개
  • 2022 수능, D-50... 실전 준비, 꼭 챙겨야할 것은 뭘까
  • 최고 70㎜ 가을비 내려...광주·전남 30일까지
  • 황매산 ‘철쭉과 억새사이’ 휴게소, 한국건축가협회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