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파구리, 더 왕뚜껑 '기생충' 덕 보나?
상태바
짜파구리, 더 왕뚜껑 '기생충' 덕 보나?
  • 도시일보
  • 승인 2020.02.12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생충 오스카 4관왕'에 농심·팔도 '함박웃음'

[도시일보] 짜파구리(짜파게티+너구리)
[도시일보] 농심 짜파구리(짜파게티+너구리)를 홍보하는 포스터. 영화 기생충 포스터를 오마주했다.

영화 ‘기생충’의 아카데미 4관왕 소식이 전해지면서 영화에 등장한 제품이나 영화를 소재로 한 CF가 다시 회자되고 있다. 특히 농심과 팔도는 벌써부터 기생충 ‘후광’을 받고 있다고 전해진다.

농심은 이미 기생충 상영 직후부터 영화 효과를 봤다. 농심은 이번 이번 오스카상 수상을 계기로 해외 시장에서 공격적인 영업에 돌입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이에 농심은 ‘짜파구리(짜파게티+너구리)’ 조리법을 11개 언어로 소개하는 영상을 유튜브에 올렸다.

또 세계 각국의 영화관에서 짜파게티와 너구리 제품을 무료로 나눠주며 짜파구리 홍보에 들어섰다. 지난 7일부터 영국에서는 기생충 영화 포스터 패러디와 조리법을 넣은 홍보물을 특별 제작하여 짜파구리를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있다.

영화 '기생충'에서 짜파구리는 라면과 우동을 함께 끓인 요리로 등장한다. 연교(조여정)의 지시에 충숙(장혜진)이 끓여내는데, 연교는 등심을 올려 먹는다. “짜파구리는 빈부격차를 표현하는 장치”라고 봉준호 감독이 직접 설명하면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시상식 직후 SNS상에는 짜파구리에 대한 글이 잇따라 올라오고 있어 향후 농심 제품 판매량도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실제 지난해 기생충이 국내에서 개봉한 이후 짜파게티 판매량도 늘었다. 짜파게티 매출액은 2018년 1500억원에서 지난해 1850억원으로 증가했다. 개봉일인 5월30일을 기점으로 판매량이 부쩍 늘었다는게 농심 측의 설명이다.

이어 팔도 ‘왕뚜껑’도 기생충 효과가 예상된다. 팔도 측은 지난 10일 OCN 아카데미 시상식 중계 방송 중간에 ‘더 왕뚜껑’ CF를 내보냈다. ‘더 왕뚜껑’ 광고는 이미 계약이 마무리된 상황이었으나 팔도측은 기생충이 아카데미상 후보로 올랐고 수상이 유력해 광고를 재집행하기로 했다. 이날 광고는 세차례 노출됐다.

[도시일보] 팔도 '더 왕뚜껑'
[도시일보] 팔도 '더 왕뚜껑'

‘더 왕뚜껑’은 왕뚜껑 브랜드 30주년을 앞두고 출시한 브랜드로 왕뚜껑의 확장판이다. 봉지면과 전자레인지용 종이 용기컵으로 출시됐다. ‘더 왕뚜껑’CF는 영화 기생충을 패러디했다. 인물, 세트 등 영화 장면을 그대로 재현했다. 영화에서 등장하는 자화상 대신 다송이 그린 더왕뚜껑 그림이 벽에 걸려 있는가 하면 명대사 ‘너는 계획이 다 있구나’를 ‘팔도는 계획이 다 있구나’로 패러디 해 재미를 더했다.

팔도는 ‘더 왕뚜껑’ 광고를 2월말까지 케이블TV와 유튜브에서 진행할 계획이다.

업계 관계자는“기생충이 칸 영화제 이어 오스카까지 거머쥐면서 광고계 블루칩으로 떠올랐다”면서 “출연 배우 모셔오기는 경쟁은 물론 해외 시장 공략에 기생충을 활용하는 사례가 잇따를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우한폐렴 파동, 마스크대란에 소비위축까지
  • 예고편만으로도 눈물 펑펑, 'VR'로 죽은 딸과 '재회'하다
  • 우한사태에 마스크업체만 상한가
  • 하나의 장르가 된 '봉준호' OCN에서 확인하세요
  • 우한폐렴 사태에 손소독제 품절? 만들어쓰세요!
  • 내일은 미스터 트롯, 단 5회만에 시청률 평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