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상을 선호, 친구같은 사람 좋아...박세리 이상형 꼽았다
상태바
연상을 선호, 친구같은 사람 좋아...박세리 이상형 꼽았다
  • 도시일보
  • 승인 2020.08.26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세리 "연하와 사귄 적 없어…이상형은 유해진"

최근 방송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골프 스타 박세리가 배우 유해진을 자신의 이상형으로 꼽았다.

박세리는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에 게스트로 출연해 이같은 사실을 밝혔다.

DJ 안영미는 "'나 혼자 산다'에서 세리 빌리지가 화제가 됐다. 다 있는데 딱 하나 없는 게 뭐가 있냐"라고 질문하자 박세리는 "남편?"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DJ 뮤지가 "제가 인맥이 많다. 선호하는 남자 상을 말해달라"라고 묻자 박세리는 "보수적이라 연하남은 한 번도 사귀어 본 적이 없다. 연상을 선호한다. 그리고 성격은 친구 같은 사람이 좋다"고 화끈한 대답을 전했다.

외모에 대해서는 "거의 안 본다"면서 "연예인을 예로 들자면 유해진씨가 좋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처음부터 자연스럽게 만나는 사람이 좋다. 유해진씨 정말 팬이다. 밝은 에너지가 좋은 것 같다"며 "삼시세끼'에서 차승원씨와 케미가 잘 어울리더라. 그런 케미가 나오는 사람을 원한다"고 전했다.

결혼에 대해서는 "항상 생각하고 있다. 그런데 힘들더라. 자연스럽게도, 억지스럽게도 잘 안 만나지더라. 굉장히 어렵다"고 토로했다.

한편 박세리는 E채널 예능 프로그램 '노는 언니'에 출연 중이다. 스포츠 스타로 살아오며 그동안 놓치고 살았던 것들에 도전하며 '놀아보는' 세컨드 라이프를 공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19 장기화에 부산관광, 안전한 언택트 여행지 응모하세요
  • 프리미엄 단독주택 '파르크 원 웅천' 9월 주택전시관 오픈 예정
  • 그날 파주 스타벅스에는 슈퍼전파자의 비말이 둥둥 떠다녔다
  • 영업 중단된 PC방 "고사양 컴퓨터 배달해드릴게요" 생계 모색
  • 영화 '반도' 21일 美 개봉... IMAX의 본고장에서 역대 최대 규모
  • "문화보러(er) 해볼까?" 독창적 영상으로 '문화가 있는 날' 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