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으로 음주운전 강력 단속! '초범'이어도 벌금 1200만원 선고된다
상태바
앞으로 음주운전 강력 단속! '초범'이어도 벌금 1200만원 선고된다
  • 도시일보
  • 승인 2020.11.04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취운전 하면 지갑 '텅'빈다…초범에 벌금 1200만원

연말연시를 앞두고 음주운전 단속이 강력해지고 있다. 최근 음주운전 단속에 처음 적발된 20대 남성이 1000만원이 넘는 벌금형을 선고받은 것.   

인천지법 형사4단독 석준협 판사는 도로교통법위반 혐의로 기소된 A(26)씨에게 벌금 1200만원을 선고하여 큰 화제가 됐다. 

A씨는 지난 6월10일 오후 10시25분께 인천 서구에 있는 아파트 앞 도로에서 3㎞ 가량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기소됐다.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225%로 면허 취소 수치인 상태였다. 

재판부는 "당시 피고인의 혈중알코올농도와 초범인점, 잘못을 뉘우치는 모습을 보이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이유를 밝혔다. 

앞으로도 음주운전에 관한 단속이 더욱 강력해질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앞으로 펼쳐질 위드 코로나 시대의 여행 '맞춤형 랜선 관광' 선보여
  • 차 광고 사용된 음원, 정식 발매된다...임영웅 7개월만의 신곡 발표
  • 故 박지선 비보에, 침통에 젖은 연예계...올 스탑
  • 엄홍길과 함께 '윤선도 어부사시사 명상길' 유튜브 공개
  • 배우 이한위, '트로트가수' 역할로 37년만에 첫 드라마 주연 맡아
  • 해외여행의 아쉬움, 롯데월드 어드벤처 이색체험으로 타파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