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버라이어티 '올해의 영화' 선정한 '미나리' 오스카 갈 수 있을까?
상태바
美 버라이어티 '올해의 영화' 선정한 '미나리' 오스카 갈 수 있을까?
  • 도시일보
  • 승인 2020.12.10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나리' 오스카 청신호…美 버라이어티 '올해의 영화' 선정

영화 '미나리'가 미국 유력 연예 매체가 꼽은 올해 최고의 영화 중 한편으로 선정됐다. 

버라이어티에서 발표한 '2020년 최고의 영화'(The Best Films of 2020) 리스트 중 영화 미나리는 수석 평론가 2명이 각각 10편의 영화 중에 포함됐다.

영화를 선정한 오언 글라이버먼은 '미나리'에 대해 "미국에서 '이민'이라는 단어를 들을 때 우리는 클리셰적인 진부한 이미지를 떠올리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이 서정적인 가족드라마는 솔직담백한 인류애와 보는 이들을 깨우고 뒤섞는 색다른 연출로 이민이라는 경험 속에 관객들을 데리고 들어간다"고 평했다.

영화 '미나리'는 한국계 이민 가정에서 자란 정이삭 감독의 자전적 이야기다. 한국계 미국 배우 스티븐 연과 한예리, 윤여정 등이 출연했다. 선댄스영화제 심사위원상과 관객상, 미들버그 영화제 관객상과 배우조합상 등 해외 영화제에서 수상 소식을 이어가며 내년 아카데미 시상식의 유력한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문라이트', '노예 12년' 등 아카데미 작품상 수상작을 탄생시킨 브래드 피트의 플랜B가 제작하고, '문라이트', '룸', '레이디 버드', '더 랍스터', '플로리다 프로젝트' 등의 오스카 레이스를 이끈 A24가 북미 배급을 맡아 기대를 높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려한 조명이 인적없는 명동거리를 감싸네
  • 코로나 팬데믹 속 개봉한 '원더우먼 1984' 932억 흥행에 북미 1위
  • 2021 새해맞이 SM타운 라이브, 온라인으로 전세계 무료중계 된다
  • 원진아·로운의 과거 첫 만남 공개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 웹툰 '유미의 세포들' 주연 유미역으로 김고은 낙점
  • 열심히 보낸 2020년 문화비 소득공제에 대한 모든 것 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