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은 미스트롯2' 예고...냉혹한 심사에 참가자 줄탈락·좌절모드
상태바
'내일은 미스트롯2' 예고...냉혹한 심사에 참가자 줄탈락·좌절모드
  • 도시일보
  • 승인 2020.12.24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스트롯2' 장윤정·조영수·박선주, 냉혹 심사평에 참가자 줄탈락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트롯2' 예고편에서 가수 장윤정, 작곡가 조영수, 가수 박선주 등 마스터들의 냉혹한 심사평이 계속됐다. 

24일 오후 10시에 방송되는 '미스트롯2' 2회는 마스터들의 날카롭고 까칠한 심사로 인해 실력파 참가자와 화제의 출연자 모두 좌절하는 모습이 담길 예정이다. 

마스터들은 예심 전부터 전 시즌보다 더 강력한 심사 기준을 갖춰 참가자들을 깐깐하게 평가하겠다고 이미 말했던 상황이다.  

무엇보다 박선주는 지난 첫 회부터 독설을 내뱉어 참가자들이 긴장했다. 박선주는 이날 방송에서 "기본이 안 돼 있다" "도무지 이해가 안 된다"고 냉혹한 심사평을 쏟아내 기대를 한 몸에 받은 현역부 뿐 아니라 대중에게 널리 알려진 유명인들까지 탈락의 고배를 든다.

박선주를 필두로 꼼꼼하면서도 애정 어린 심사평을 하는 장윤정과 송곳 같은 조언을 하는 조영수까지 이른바 '골든 트라이앵글' 마스터 군단은 세밀하고 냉철해진 심사 기준을 적용해 올 하트 문턱을 높였다.

이번 방송에서도 1회에 화제가 된 홍지윤, 사모곡으로 마스터를 울린 윤태화의 뒤를 잇는 실력자가 등장한다. 

한편, 이번 시즌에는 장윤정, 조영수, 김준수 등 기존 마스터들에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 등 '미스터트롯' 톱6, 호랑이 보컬 트레이너로 유명한 박선주가 가세해 화제를 모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려한 조명이 인적없는 명동거리를 감싸네
  • 코로나 팬데믹 속 개봉한 '원더우먼 1984' 932억 흥행에 북미 1위
  • 2021 새해맞이 SM타운 라이브, 온라인으로 전세계 무료중계 된다
  • 원진아·로운의 과거 첫 만남 공개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 웹툰 '유미의 세포들' 주연 유미역으로 김고은 낙점
  • 열심히 보낸 2020년 문화비 소득공제에 대한 모든 것 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