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에 확 들어오는 도량등 '늘 이웃과 함께'
상태바
눈에 확 들어오는 도량등 '늘 이웃과 함께'
  • 도시일보
  • 승인 2021.03.26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계사 석가탄신일 도량등 표어, '늘 이웃과 함께'

대한불교조계종 조계사에서 올해의 도량등 표어를 '늘 이웃과 함께'로 정했다. 

이에 조계사는 불기 2565년(2021년) 부처님오신날에 맞춰 도량등 표어를 설치했다. 

조계사 측은 "부처님이 이 땅에 오신 뜻을 새기며 동체대비(同體大悲)의 마음으로 '늘 이웃과 함께'하는 삶을 통해 자신을 돌아보고, 코로나19로 절망에 빠진 어려운 이웃들에게 힘과 용기를 나눠드릴 수 있도록 수행 정진하는 우리들이 됐으면 한다"고 표어의 의미를 설명했다.

조계사는 "도량등의 범종(梵鐘) 이미지는 늘 이웃과 함께하고자 하는 마음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해지길 기원하는 의미를 담았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투기 의혹 LH 직원 첫 소환…수사 가속화
  • 도심 속 꼬마농부들, 친환경 치유텃밭으로 모여라!
  • 최악의 결혼식으로 피비린내 앞날 예고
  • 경기 하남시, 이번 봄에는 '꽃길만 걸어요'
  • 장성에 찾아온 봄, 국내 4대 매화 꽃망울 터트려
  • 백신 예방접종 후 경과 지켜보는 '백신 휴가' 곧 확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