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22일 '지구의 날' 맞아 일회용품 STOP!
상태바
4월 22일 '지구의 날' 맞아 일회용품 STOP!
  • 도시일보
  • 승인 2021.04.20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구의 날' 맥도날드·스타벅스 등 13곳 일회용컵 줄이기 캠페인

하루에 종이컵 2개를 사용하지 않고 개인 컵을 사용한다면 연간 온실가스 3.5㎏CO₂를 줄일 수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는가. 

오는 4월 22일은 '지구의 날'이다. 이 날을 기념하기 위해 매년 지구를 살리기 위한 다채로운 캠페인 및 행사가 열린다.  

올해는 맥도날드, 롯데리아, 스타벅스 등 패스트푸드점 2곳과 커피전문점 11곳에서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는 캠페인 및 개인컵 활성화 행사를 추진한다. 

환경부는 지구의 날을 기념하여 캠페인을 벌일 패스트푸드점 2곳, 커피전문점 11곳을 공개했다. 패스트푸드점은 맥도날드, 롯데리아고 커피전문점은 ▲던킨도너츠 ▲배스킨라빈스 ▲스타벅스 ▲엔제리너스 ▲이디야 ▲카페베네 ▲커피베이 ▲커피빈 ▲크리스피크림도넛 ▲파스쿠찌 ▲투썸플레이스 등이다.

이들 업체에서는 '지구의 날, 나부터 다회용으로!'라는 주제로 캠페인을 벌일 예정이다. 

투썸플레이스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개인 컵 사용 실천을 인증하면 추첨을 거쳐 경품을 지급한다.

맥도날드는 22일 하루 동안 개인 컵이나 텀블러 이용 고객에게 커피를 무료로 제공한다.

이디야, 커피베이, 롯데리아, 엔제리너스, 크리스피크림도넛은 기존 개인 컵 할인(200~400원)을 2배 또는 1.5배로 확대한다.

던킨도너츠는 19일부터 22일까지, 배스킨라빈스는 25일까지 개인 컵 할인 가격(300원)을 최대 3배 이상 확대 적용한다.

엔제리너스는 22일 오후 서울 강남역·수유역·건대역·신림역점 4곳에서 422명을 대상으로 개인 컵 증정 행사를 진행한다.

스타벅스, 커피빈, 파스쿠찌, 카페베네 등은 개인 컵 이용 시 추가 적립 혜택을 주거나 개인 컵 구매 고객에게 커피를 무료로 담아줄 예정이다.

아울러 환경부는 장바구니 이용하기, 다회용기 사용하기 등 '일회용품 없는 날'을 위해 지속해서 홍보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엔날레, 개막 일주일만에 1만6천여명 관람
  • 5·18 다룬 뮤지컬 '광주', 관객 피드백으로 새롭게 변신
  • 광주독립영화관 개관 3주년 맞이 기획전
  • 요즘대세 '최준' 라디오 스타에서 미친 매력 발산했다
  • '수선화의 섬' 신안, 노랑빛으로 물들 언택트 관광지
  • 코로나19 시대, '새로운 방식의 제주 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