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한 복장 출근 '대기업' 밥벌이 "보기와 달리 빡빡"
상태바
편한 복장 출근 '대기업' 밥벌이 "보기와 달리 빡빡"
  • 도시일보
  • 승인 2021.07.06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기업 직장 생활 어떨까?…광희 "빡빡하게 일하네"

오늘(6일) 방송되는 MBC TV 예능프로그램 '아무튼 출근!'에서는 대기업 직장인의 일상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4년차 정유회사 직원 김윤종의 하루가 여과없이 보여지며 대기업 직장인의 생생한 현주소를 보인다. 

김윤종은 대기업이라고 생각할 수 없는 복장으로 출근한다. 반팔, 반바지 차림으로 나온 그는 카페 느낌의 라운지 좌석, 호그와트를 연상케 하는 서재 등 다양한 업무 공간을 보유한 회사에서 자율적으로 자리를 선택해 일을 시작한다.

회사 내부에는 사내 헬스장과 VR룸, LP 감상실까지 갖추고 있어 패널들의 놀라움을 샀다. 그는 놀 땐 놀고 일할 땐 일하는 90년대생의 직장생활을 선보일 예정이다.

아스팔트 수출을 담당하는 김윤종은 다양한 파트의 중심에서 계약을 조율한다. 공장, 선박회사, 거래처와 하루에 수십 통의 전화를 하며 바쁜 하루를 보낸다. 광희는 "옷만 편하게 입었지 빡빡하게 일하네!"라며 경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냉장고, 이렇게 의존했다고? 亞문화전당 '냉장고 환상'전
  • 밤이 되면 레일따라 아름다운 야경 펼쳐져
  • 홍도의 명물 원추리로 '원추리 축제' 열린다
  • 피서철 맞은 단양, 풍성한 여름 이벤트 진행
  • 안영미, 송은이 보고 '더 일하지 말아야지'
  • 발칙하고 짜릿한 키스엔딩 '알고있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