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한여름, 8월의 크리스마스' 선보여
상태바
전주시 '한여름, 8월의 크리스마스' 선보여
  • 도시일보
  • 승인 2021.08.20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여름 추억선물해요" 전주시, 8월 크리스마스 선물

여름이 채 가시기 전에 크리스마스가 찾아올 예정이다. 

전북 전주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시민을 위로하기 위해 '전주 8월의 크리스마스' 행사를 진행하기로 한 것. 

전주시는 23일부터 29일까지 전주역 앞 첫마중길과 전주한옥마을 경기전에서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연출하여 시민들에게 심심한 위로와 즐거움을 전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우리의 잃어버린 크리스마스(LOST CHRISTMAS)’를 부제로 꾸며진다.

행사에서는 전주한옥마을 8월의 크리스마스 가든과 전주역 첫마중길 루미나리에, 산타클로스 비대면 횡단보도 공연, 메타버스(가상공간) 내 크리스마스 체험 등으로 채워진다.

대표적으로 전주한옥마을 경기전 앞 꽃밭정원에는 ‘크리스마스 꽃’으로 불리는 포인세티아와 크리스마스 트리, 각종 조형물이 비치돼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연출된다. 전주역 앞 첫마중길에서는 오후 10시까지 20m 길이의 크리스마스 루미나리에가 밤하늘을 밝힌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지친 시민과 지역을 찾은 방문객에게 크리스마스가 상징하는 온기와 화해, 화합의 의미와 더불어 한여름 밤의 추억을 선사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해 첫 수확한 가을 햇꽃게, 홈플러스에 떴다
  • 광주·전남 코로나 확산추이...오늘 29명 확진, 25번째 사망
  • 서울국제여성영화제, '고양이를 부탁해' 특별전 열린다
  • 청정섬 '울릉도' 국내외 관광객 유치 활성화
  • 4단계에도 안심되는 '제주 비대면 안심 관광지' 10곳
  • 전주시 '한여름, 8월의 크리스마스' 선보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