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부터 터져...SNL코리아 첫 방송 '이병헌'
상태바
첫방부터 터져...SNL코리아 첫 방송 '이병헌'
  • 도시일보
  • 승인 2021.09.07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NL코리아', "이병헌이 여기서 왜 나와?"…첫방부터 터졌다

오리지널 코미디쇼 'SNL 코리아'가 성공적인 포문을 열었다. 

지난 4일 오후 10시 쾌조의 스타트를 연 이병헌은 신동엽, 정상훈, 안영미, 김민교, 권혁수 등 크루진의 열띤 환호 속에 등장했다. 특히 코미디 연기부터 댄스까지 이제껏 본 적 없던 새로운 모습을 보여줬다. 

'SNL 코리아'의 첫 회는 '내부자들'부터 '미스터 션샤인'까지 이병헌의 전작들을 'SNL 코리아' 만의 색깔로 새롭게 해석한 다채로운 무대로 꾸며졌다.
 
먼저 '내부자들'을 통해 '안상구'로 다시 한번 분한 이병헌은 그의 후배 '신상구'를 연기한 신동엽과 함께 티키타카가 돋보이는 유쾌한 호흡을 그려냈다. 

베테랑 라이더와 신입 라이더의 이야기로 새롭게 패러디된 '싱글라이더'에서는 능청스럽고 코믹한 캐릭터를 소화했다. 또한 '유진 초이'를 연기한 정상훈, '고애신'으로 돌아온 안영미 등 'SNL 코리아' 크루들과 함께 호흡한 '미스터 션샤인'은 "러브가 무엇이오?"라는 명대사를 활용한 콩트로 생생한 재미를 선사했다.

이병헌의 전작뿐만 아니라 그의 매력을 활용한 다양한 코너도 준비됐다. 이어폰을 착용하면 일상 속 모든 소음들이 이병헌의 달콤한 목소리로 변환되는 '허니보이스'는 그의 목소리를 마음껏 감상할 수 있는 코너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해 첫 수확한 가을 햇꽃게, 홈플러스에 떴다
  • 서울국제여성영화제, '고양이를 부탁해' 특별전 열린다
  • 광주·전남 코로나 확산추이...오늘 29명 확진, 25번째 사망
  • 청정섬 '울릉도' 국내외 관광객 유치 활성화
  • 4단계에도 안심되는 '제주 비대면 안심 관광지' 10곳
  • 전주시 '한여름, 8월의 크리스마스' 선보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