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문화예술회관 소극장 '칠면조가 대도시에 가면' 초연
상태바
광주문화예술회관 소극장 '칠면조가 대도시에 가면' 초연
  • 도시일보
  • 승인 2021.10.07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루스 아돌프 음악극 '칠면조가 대도시에 가면' 광주 초연

광주문화예술회관 소극장에서 브루스 아돌프의 음악극 '칠면조가 대도시에 가면'이 광주에서 처음으로 무대에 오른다. 

K아트는 미국의 작곡가 브루스 아돌프의 곡으로 구성된 음악극 '칠면조가 대도시에 가면'의 광주 초연소식을 전하며 13일 오후 7시30분 광주문화예술회관 소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고 이어 전했다. 

'칠면조가 대도시에 가면'은 시골에 살고 있는 칠면조가 뉴욕 도시에 가서 벌어지는 여러가지 에피소드를 다룬 극으로 브루스 아돌프의 2개 음악극으로 구성됐다. 

2개의 작품은 박승유의 지휘와 K아트 연주, 연기, 내레이션, 일러스트가 함께 한다.

공연 관람은 코로나19 인해 좌석 띄어앉기로 진행되며 마스크를 필수 착용해야 한다. 

광주문화예술회관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며 "따뜻하고 아름다운 음악과 영상, 연기를 만날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국내 최초 '제1회 매드영화제' 온라인 개최
  • 개천절 연휴에 제주 15만명 몰린다...다시 4단계 될까
  • 세 여자의 기승전술 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 10월 공개
  • 2022 수능, D-50... 실전 준비, 꼭 챙겨야할 것은 뭘까
  • 최고 70㎜ 가을비 내려...광주·전남 30일까지
  • 황매산 ‘철쭉과 억새사이’ 휴게소, 한국건축가협회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