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철새 날아드는 천수만, 겨울철 장관 이뤄내
상태바
겨울 철새 날아드는 천수만, 겨울철 장관 이뤄내
  • 도시일보
  • 승인 2021.10.13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수만, 새가 새가 날아든다 온갖 겨울철새가 날아든다

충남 서산시 천수만이 겨울철새들로 황홀한 풍경을 자아내고 있다.

철새도래지로 유명한 충남 서산시 천수만은 이맘때쯤부터 큰기러기, 쇠기러기 등을 시작으로 약 2만개체 이상의 겨울철새들이 몰려드는 곳이다.  

천수만 농경지의 수확률이 10% 미만인 상황에서 기러기들은 집단으로 수확이 끝난 농경지에서 먹이활동을 하느라 여념이 없다.

지난 주에는 민간활동가에 의해 천연기념물 제228호로 지정, 보호하고 있는 흑두루미와 천연기념물 제205-2호 노랑부리저어새 등 보호종도 관찰됐다.

흑두루미는 올가을 전국에서 최초로 관찰된 것으로 천수만이 흑두루미의 이동 및 월동지로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음이 증명됐다.

공병진 서산버드랜드사업소장은 “천수만에 겨울철새들이 속속 도착함에 따라 모니터링과 AI 예찰활동을 시작했다”며 “철새들이 안정적으로 겨울을 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국내 최초 '제1회 매드영화제' 온라인 개최
  • 개천절 연휴에 제주 15만명 몰린다...다시 4단계 될까
  • 세 여자의 기승전술 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 10월 공개
  • 2022 수능, D-50... 실전 준비, 꼭 챙겨야할 것은 뭘까
  • 최고 70㎜ 가을비 내려...광주·전남 30일까지
  • 황매산 ‘철쭉과 억새사이’ 휴게소, 한국건축가협회상 수상